숙박부
     비누

 Login   Join   

Read : 52, Vote : 0, Date : 2002/12/04
  zabel - concentration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33
그리고 예수는 죽었다.




Read : 67, Vote : 0, Date : 2002/11/05
  zabel - open the door




가로등 밑에서 눈을 떴을 때, 어두운 하늘에 눈이 내리고 있었다.     말라붙은 주황색등이 켜지고, 등밑에 깔려있는 검정 룩색에 남은 마지막 맥주캔을 따냈다.      어디에선가 그녀의 이름이 나풀대고 있다.



Read : 67, Vote : 0, Date : 2002/10/22
  zabel - 기념을 위해 혹은





할머니 장례를 치르고, 얼마지나지 않아 할아버지는 치매를 앓으셨다.
구십칠년 설날이었고, 아무도 그 사실을 알지 못했다.

삼년이 지나,
삼일동안 집을 비우신 할아버지는 일산부근 철로에서 운행중인 전철에 치여 돌아가셨다.
적십자 병원엔 행려로 접수되어 계셨다.
모두들 호상이라고 말했다.

설에 찍은 사진엔 눈빛이 없는 할아버지가 있다.







song  [2003/03/11]  강조 x
zabel  [2004/02/13]  Cucurrucucu Paloma 그는 수많은 긴긴 밤을 술로 지새었다 하네 밤마다 잠 못 이루고 눈물만 흘렸다고 하네 그의 눈물에 담아낸 아픔은 하늘을 울렸고 마지막 숨을 쉬면서도 그는 그녀만을 불렀네 노래도 불러보았고 웃음도 지어봤지만 뜨거운 그의 열정은 결국 그를 죽음으로 몰고 갔네 어느날 슬픈 표정의 비둘기 한 마리 날아와 쓸쓸한 그의 빈집을 찾아와 노래했다네 그 비둘기는 바로 그의 애달픈 영혼 비련의 여인을 기다린 그 아픈 영혼이라네 http://user.chol.com/~doens/music/paloma_01.wma  
[1][2][3][4][5] 6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HelleS